자리공

알파고   
   조회 877   추천 1    

독초입니다.


종류가 몇가지 되는데..


무식하게 술을 담는다든가  뜨끈하게 해서 먹으면 세상을 하직합니다.

꽃이 피면 보기는 그럭저럭 봐줄만합니다.


애니악 08-23
자리공..............말만 들어도 치가 떨립니다. ㅜ.ㅜ
지금 자리공과의 전쟁입니다.
저희 산에 이넘이 창궐해서 배고, 파내도 악착같이 여기저기서 피어 올라옵니다.
가장 쉽게 없애는 방법 없나요???
질문성 댓글이 되버렸네요.  ㅋㅋㅋ
     
알파고 08-23
운동삼아서  하루에 한뿌리씩 제거하면  어떨가 싶네요..

^^

씨앗이 장난 아니지요..
Marl보로 08-24
미국자리공이 어떻게 들어왔는지 번식이 빨라서 ... 강한 쓴 맛이 있어서 먹지는 않겠습니다만, 전체에 독이 있어서 위험한데 사람들은 대체로 무관심하지요.
     
알파고 08-25
사극에 나오는 사약의 원료라니깐요..

^^
          
Marl보로 08-25
예 그렇군요 하하 이제는 사약의 원료가 어떻게.. 온 천지에 자라지 않는곳이 없지요 하하 그 생각이 납니다 한 번은 아이비.. 잉글리쉬아이비를 길가에서 팔길래 이 거 어디에 쓰는겁니까 물었더니 그냥 벌레 쫒는 거 아니냐고 오히려 되묻더군요 그래서 "조심하셔야 됩니다" 그 말만 해드렸는데 다음날 보니 접었더군요 왠지 안도감 + 미안감? 아무튼 기분이 그랬었습니다.. 산마늘 비슷한 거 따서 먹고 병원에 가는 사람들도 있고 그렇습니다 음.. 그래도 자리공은 안 먹을겁니다 워낙에 쓴 맛이라 .. ?
스카이크 09-03
맘에 안 드는 놈 이파리 뜯어다 나물 무쳐 준다는 그 풀 이로군요!~




제목Page 4/43
2014-04   2595514   회원K
2015-12   12608   백메가
09-24   1266   세벌쉭
09-24   4067   세벌쉭
09-22   4491   알파고
09-20   3884   세벌쉭
09-17   4153   준바이
09-14   1106   세벌쉭
09-14   872   세벌쉭
09-14   3374   맑은부철
09-06   4137   세벌쉭
09-03   1615   맑은부철
09-01   3594   세벌쉭
09-01   1413   세벌쉭
12-04   84   세벌쉭
08-30   1327   세벌쉭
08-30   1204   알파고
08-29   1573   세벌쉭
08-28   1544   세벌쉭
08-27   1303   세벌쉭
08-26   1324   세벌쉭
08-26   925   세벌쉭