당골레, 무당, 사주, 예언

세벌쉭   
   조회 1038   추천 0    


당골레(래)라는 단어
들어보신적 있으십니까 ?




느닷없이...
뻘소리 쓰고 싶네요....


예언, 예측이란 어떤것입니까 ?
"니네 집에 우환이 있을 것이다."
이따위 말을 믿습니까 ?




"김정은이 사망했습니다."
이따위 말에,

혹시... 맞을지 몰라 하고 계신적 있으십니까....  ?


어느날....
어느 시간,
어느 날, 어느 시간, 어느 분, 초에...... 는.....
그런일이 발생하겠지요.


예언,
점괘란....
어느날... 어느시간, 어느 분, 초에...
이런일이 일어날 것이다...

라고 해야 할 것입니다.
그런다고 해도... 저는 기본적으로 믿지 않습니다.


갑자기 뻘생각이나서...
작성해봅니다.

반갑습니다.
과암 05-04
어제 KBS에 방송해준 아인쉬타인 할배랑 호킹 아저씨 믿습니다
     
과암 05-04
첨언
년초가 되면 엄마가 한해 운수를 보고 오시는데 동네에 저수지가 많아서 그런지 매해 물조심 하라고 그러더군요
나이가 드니 이제는 올해는 꼭 집사는 타이밍이라고 매해 집사라 하십니다 ㅎㅎ
          
무아 05-08
원래 점괘라는게 통계학을 약간 깔고 들어가죠. (나머지 부분은 허무맹랑한 억측이나 심리학적 요소가 강하고)

저수지가 많아서 => 통계학
집을 구매할 시기가 되는 나이 => 통계학
세벌쉭 05-04
너무....
심각하게 생각하지는.... 마시고요....
극히..... 매우... 극단적인.....
개인적인 생각이입니다...
세벌쉭 05-04
얼토당토 않는 글을 쓰게 되어서...
죄송하다는 느낌이...
매우 드네요...

술酒
전체적인 의미를 감지할지는 모르겠지만.....
그렇고... 그런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.
세벌쉭 05-05
아쒸....
내가 언제 썼다냐 ?
본문 쓴 기억은 있는데...

위댓글 2개는 쓴 기억에 없는뎅.... ㅎㅎㅎㅎㅎ
아이그... 요즘 술 너무 많이 마시는듯....




제목Page 1/36
03-21   3739   풀로드l조성빈
2015-12   13485   백메가
05-25   1104   세벌쉭
05-24   711   세벌쉭
05-16   887   김준유
05-15   666   세벌쉭
05-11   876   말른보이
05-04   1039   세벌쉭
05-03   1015   김준유
05-01   1089   세벌쉭
04-30   826   정상백
04-30   988   맑은부철
04-29   704   깜박깜박가
04-20   1120   세벌쉭
04-19   920   광주I두근이
04-16   917   해밀쓰
04-16   776   해밀쓰
04-16   973   세벌쉭
04-15   945   세벌쉭
04-15   853   세벌쉭
04-06   1140   세벌쉭
04-06   1533   세벌쉭